세브란스병원서 간암 조기진단 정확도 90%…韓 바이오 스타트업 ‘셀키’ > News relases

  • Home

세브란스병원서 간암 조기진단 정확도 90%…韓 바이오 스타트업 ‘셀키’

페이지 정보

작성자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141회 작성일 22-12-22 14:48

본문

높은 정확도를 무기로 도전하는 스타트업이 있다. "셀키"다.

셀키는 종전 바이오마커 정확도가 낮은 이유부터 살폈다. 단백질 기반 바이오마커라는 점을 알게됐다.

대신 셀키는 암을 진단할 수 있는 인공지능(AI)기반 당단백질 생체지표(바이오마커)를 쓰면서 차별화했다.

연세대 세브란스병원과 공동으로 간암 조기진단 테스트를 해봤는데 정확도가 90%대에 육박헀다.

이 대표는 "액체생검 기반 바이오마커 기술을 발전시켜 암을 빠르고 정확하게 진단해 많은 암 환자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데 기여할 것"이라는 포부를 밝혔다.

CELLKEY Inc. 본사충북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 오송생명1로 194-41, 408호(기업연구관2) BIO R&D 센터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우림라이온스밸리 B동 712호
사업자 등록번호695-87-01297 TEL0507-1387-0260 개인정보처리방침
ⓒ 2021 CellKey, Inc. All rights reserved.